대우버스 구조조정 분쇄 민주노총 부산본부 결의대회

2020.10.15 부산지하철노동조합
0 71


10월 14일(수) 저녁, 어둠이 내린 시간 대우버스 울산공장에 불이 밝혀졌다.

천막농성 150일차, 복직투쟁 10일차에 들어선 대우버스 동지들의 투쟁을 지지하고 연대 엄호하기 위한

민주노총 부산본부의 결의대회가 개최된 것이다. 

공장 앞마당을 가득 메운 대우버스 동지들과 지역의 연대 동지들은 손에 촛불을 밝히며 힘차게 투쟁의 승리를 결의했다.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324_7248.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415_1171.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364_7792.JPG
주선락 민주노총 부산본부 사무처장의 사회로 대회는 시작됐다.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449_292.JPG
김재남 민주노총 부산본부장 직무대행이 대회사를 하고 있다.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473_4183.JPG
비정규직에서 정규직이 된지 3년 되었다는  현장조합원이 발언하고 있다.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489_1091.JPG
4살난 아이를 두고 농성 투쟁에 결합 중인 현장조합원이 발언하고 있다.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09_5121.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10_1031.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10_6925.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11_9832.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09_0287.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11_4451.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13_094.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13_7562.JPG
천막 농성 중인 대우버스 동지들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59_7716.JPG
"소리연대"의 노래공연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76_9032.JPG
"아이씨밴드"의 노래공연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91_9823.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592_6534.JPG
아사히 비정규직지회 몸짓패 "허공"의 몸짓공연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613_4196.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614_0348.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614_7716.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627_2491.JPG
투쟁지원금과 투쟁물품 전달식과 연대에 감사 인사를 전하는 최지훈 대우버스 사무지회 지회장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661_6829.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658_7317.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659_5151.JPG
결의대회에 참가 중인 부산지하철노동조합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698_5464.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699_8799.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700_2648.JPG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698_1041.JPG
투쟁결의를 다지며


f2cf8275c1860776bbc0c7b79ad3fec0_1602733739_3314.jpg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