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접고용 투쟁, 보다 강력하게 전개할 것이다.

2020.06.22 부산지하철노동조합
0 182


6월 22일 월요일 오전 19시, 부산시청 후문(주차장 앞)에서 서비스지부 1,4지회 조합원 결의대회가 개최됐다.

부산지하철에서 청소노동자들의 직접고용 쟁취 투쟁은 수년 째 계속되고 있으나

부산시는 전임 시장부터 현 시장 직무대행까지 청소노동자들의 요구에 모르쇠로 일관하고 있다.


부산지하철 청소노동자들은 부산시장 직무대행과 부산교통공사에 묻는다.

예산 절감이 되면서 비정규 노동자에게 더욱 안정된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는

"직접고용"을 거부하고 "자회사"만을 고집하는 이유가 무엇인가?

예산 절감의 압박을 부산교통공사에 끈임없이 하면서, 

비상경영을 한다며 고강도 긴축재정을 펼치면서도 예산이 더 많이 드는 자회사 고집은.

그 속내에 검은 목적이 있음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더욱 강력한 투쟁으로 직접고용을 쟁취할 것이다"라는 서비스지부 동지들의 결의가 뜨겁다.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365_5787.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366_714.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368_1427.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369_0661.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369_9925.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371_3979.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374_2248.JPG
투쟁발언하는 임은기 위원장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375_1605.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376_0929.JPG
연대발언하는 김재남 민주노총 부산지역본부 부본부장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19_5062.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22_419.JPG 천연옥 동지가 단결투쟁가에 맞춘 손짓을 가르치고 있다.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23_3862.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24_4702.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25_6678.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26_7812.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27_6935.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28_5754.JPG
투쟁발언하는 윤춘자 서비스 1지회장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30_0349.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54_5354.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55_4003.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56_1803.JPG
투쟁 발언하는 황귀순 서비스지부장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57_196.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58_3003.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59_2338.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60_1153.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60_9766.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61_7869.jpg
a8b6323848a6bba6f1ad560a77b43c1d_1592804462_5479.jpg
결의대회를 마친 서비스지부 조합원들이 힘찬 구호를 외친 후 시청 로비를 가로질러 시청역으로 향하고 있다. 



Comments